보도자료

토스, 간편 해외 주식 투자 서비스 출시

해외 주식

토스, 간편 해외 주식 투자 서비스 출시…원 터치로 해외 주식 산다

 

신한금융투자 CMA 계좌인 ‘토스 주계좌 플러스’ 통해 해외 기업 주식 간편 구매

구글, 아마존, 애플 등 주요 주식 20종목 한 주 단위로 구매 가능 

 

간편송금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해외 기업의 주식을 토스 앱 상에서 쉽고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는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규 출시한 토스의 해외 주식 투자 서비스는 신한금융투자가 판매하는 해외 주식을 토스 앱에서 복잡한 절차 없이 모바일로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로 구글, 아마존, 애플 등 주요 해외 주식 20종을 최소 한 주 단위부터 구매할 수 있다.

 

사용자는 토스의 ‘해외주식투자’ 메뉴를 통해 원하는 해외 주식의 가격을 원화로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별도의 해외주식용 계좌 개설 또는 환전할 필요없이 한 번의 터치로 투자와 환전을 동시에 처리할 수 있다.

 

주문 가능 시간은 한국시간 오전 8시에서 오후 9시까지이며, 미국 거래소가 개장할 때 한번에 주문된다. 향후 중국과 베트남 등 주식 매매 가능 국가와 종목을 확대할 예정이다.

 

서비스 사용 방법은 간단하다. 계좌 탭에서 신한금융투자 CMA 계좌인 주계좌 플러스를 개설해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를 바로 이용할 수 있다. 토스 비 사용자는 앱스토어, 플레이 스토어에서 토스 앱 다운로드 후, 서비스 사용이 가능하다.

 

토스 이승건 대표는 “토스는 쉽고 간편한 금융 서비스를 통해 사용자들의 금융 생활을 돕고자 한다.”며, “복잡하고 불편한 여러 절차를 거쳐야만 했던 해외 주식 거래를 토스를 통해 획기적으로 간소화 해 이런 서비스를 기다려 온 고객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토스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