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하루 660원이면 OK! 토스 운전자보험 출시

운전자 보험

하루만 운전해도 가입이 가능한 토스 운전자보험   

 

토스는 올해 1월 일상의 다양한 위험을 보장하는 미니보험을 출시하며, 해외여행보험, 반려견보험, 퇴사 저축보험, 실속 암보험 등을 선보였는데요.

 

기존 종합보험과 달리 토스의 미니보험은 가입자가 필요로 하는 특정 시기를 선택해 보험 혜택을 누릴 수 있어 실용적이고, 저렴한 가격으로 부담 없이 가입할 수 있는 특징으로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 관련 포스팅: 미니보험에 대한 모든 것

 

토스가 이번 달 첫선을 보인 운전자보험 상품도 큰 관심을 받고 있는데요. 하루 660원으로 자동차 보험으로 커버되지 않는 ① 교통사고 벌금(2000만 원), ② 변호사 선임 비용(500만 원), ③ 교통사고 처리 지원금(동승자 포함, 3000만 원)을 보장 받을 수 있어 친구나 가족의 차를 하루 빌리거나, 여행 혹은 출장 목적으로 렌터카를 이용하는 경우, 토스의 운전자보험을 고려해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렌트카보험

 

자동차보험과 함께 운전자보험에 가입하는 이유는 변호사 선임, 벌금 납부 등의 경제적 손실을 대비하기 위함인데요. 저렴한 비용 대비 꼭 필요한 보장 혜택을 담고 있는 토스 운전자보험 상품을 토스 미니보험 메뉴에서 지금 확인해보세요.

 

 

가성비 좋은 운전자보험을 찾고 있다면?

토스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