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이 쉬워진다 뉴스

전월세 금지법이 생겼다는데 사실인가요?

2021.02.18
전월세 금지법

2월 19일부터 새로운 부동산법이 시행돼요: 주변 시세보다 싸게 아파트를 분양받았다면, 최소 2년에서 최대 5년까지 실제로 거주를 해야 합니다. 즉, 분양받은 아파트를 남에게 전세나 월세로 주는 것이 어려워져요. 

이 이슈가 중요한 이유 

새로운 법은 주변 아파트보다 싼 아파트를 분양받아 시세차익을 얻으려는 투기 세력을 줄이기 위해 시행됐어요. 즉, 실제로 거주할 사람들이 아파트를 분양받을 수 있도록 제도를 손본 거죠. 하지만 자칫하다가 개발 지역의 전⋅월세 물량을 부족하게 만들어 ‘전세난’이 생길지도 모른다는 걱정도 나오고 있어요.

 

Q. 주변 시세보다 싸게 받았는지 어떻게 아나요? 

아파트 가격이 너무 높아지지 않도록 일정한 가격을 정해두고, 그 가격 이하로 아파트를 분양하는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됐는지 확인하면 돼요. 

Q. 전국에 적용되나요? 

아뇨. 일단 서울과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 분양되는 아파트만 해당돼요. 원래는 공공택지(공공기관이 개발하는 토지)에 들어서는 분양아파트에만 적용되던 법이었는데요. 이번에 법이 바뀌면서 민간 분양과 민간택지에 들어서는 아파트에도 적용하기로 했어요. 

Q. 실제 거주 기간은 얼마나 되나요? 

(1) 공공택지에 지어지는 아파트라면

  • 인근 지역 주택 매매 시세의 80% 미만으로 아파트를 분양받았다면 5년을 
  • 인근 지역 주택 매매 시세의 80%~100%로 아파트를 분양받았다면 3년을 거주해야 해요. 

 

(2) 민간택지에 지어지는 아파트라면

  • 인근 지역 주택 매매 시세의 80% 미만으로 아파트를 분양받았다면 3년을, 
  • 인근 지역 주택 매매 시세의 80%~100%로 아파트를 분양받았다면 2년을 거주해야 합니다. 

 

Q. 오래전에 분양받은 아파트에 2021년 3월부터 입주할 수 있는데요. 이 아파트를 전세나 월세 줄 수 있을까요?

네, 가능해요. 새로운 부동산법은 2월 19일부터 ‘입주하는' 아파트가 아닌 ‘입주자 모집 승인을 신청'하는 아파트부터 적용되기 때문. 많은 아파트가 분양 공고가 나온 후 입주까지 3~4년이 걸리기 때문에 실제로 적용되기까지는 시간이 조금 걸릴 것으로 예상돼요. 

Q. 분양을 받았다면 무조건 실제 거주를 해야 하나요? 

예외 경우도 있습니다. 분양 받은 집에 살아야 하는 거주의무기간 중 근무⋅생업⋅취학 또는 질병 치료를 위해 해외에 체류하거나 세대원 전부가 다른 주택건설지역에 사는 등 부득이한 경우가 있고, LH의 확인을 받았다면 그 기간은 해당 주택에 거주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이 아티클은 2021년 2월 18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토스에서 청약 공고 확인하기

토스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