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보도자료

토스,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인증 획득… 공공서비스 확대 나설것

2021.06.08
electronic
  • 과기부,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자격 전자문서유통 나선다  
  • 토스, 페이퍼리스 시대 전자문서 사업 활성화 앞장설 것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 운영사 비바리퍼블리카(이하 토스)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인증을 획득했다.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제도는 전자문서 유통을 서비스할 수 있는 안정성과 신뢰성을 갖춘 회사를 온라인 등기우편 사업자로 인증하는 것으로, 이번에 공식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앞으로 토스 앱을 통해 관련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토스앱에서 안전하고 간편하게 전자문서를 확인할 수 있게 되며, 종이문서 분실 등으로 인한 개인정보 노출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납부가 필요한 고지서는 기한이 지나기 전 앱푸시 알림 등으로 안내 받을수도 있다. 

또한, 토스에서 발급된 전자문서는 전자문서법에 의해 송·수신, 열람일시 확인 등이 가능한 유통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토스를 통해 발송되는 전자문서는 오프라인 등기와 동일한 효력을 발휘한다. 

앞으로 사용자는 토스 앱 내 전체 메뉴에 있는 ‘내 문서함'에서  공공문서와 행정정보 확인은 물론 각종 증명서, 청구서, 계약서를 발급부터 조회, 보관, 제출까지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지난 3월 토스는 행안부와 연계해 행정정보를 토스 앱으로 받아볼 수 있는 ‘국민비서' 서비스를 출시한 바 있다. 토스 사용자들은 ‘내 문서함'에서 교통과태료, 범칙금 등 공공문서를 받아볼 수 있을 뿐 아니라 납부까지 할 수 있으며 백신접종 알림도 토스로 받아볼 수 있다. 

여기에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자격을 획득하면서 정부의 전자문서 활성화 사업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공 문서 관련 서비스를 토스에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토스 관계자는 “일상생활에서 챙겨야 하는 모바일 전자 고지서부터 청구서, 계약서, 각종 증명서까지 수많은 종이 문서들을 토스에서 간편하게 전자문서로 발급받고 관리할 수도 있다"며 “토스앱 하나만으로 인증서를 관리하는 데서 나아가 자격증, 고지서 수신 및 납부 등까지 서비스 영역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공공문서도
토스에서 관리하세요

토스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