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 싸움에 삼바 주가 오른 이유 📈

by 토스증권

안녕하세요, 토스증권 애널리스트 한상원입니다.

코스피 2,746.47 (+0.05%)
코스닥 895.27 (-0.46%)

오전에 기분 좋은 상승 출발을 보였던 국내 증시는 오후 들어 하락으로 끝났습니다.

특징적이었던 건 외국인의 움직임. 2천억원 이상을 순매도*했어요.
* 순매도 = 매도 물량에서 매수 물량을 뺀 거예요. 예를 들어 3천억원 팔고(매도) 1천억원을 샀다(매수)면 순매도 규모는 2천억원입니다.

이유는 크게 2가지인데요.

1.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긴장감이 높아졌습니다. 아래에서 더 자세히 설명해드릴게요.
2. 어제 미국에서 발표된 1월 고용지표가 좋았기 때문에 10일 발표될 소비자물가지수(CPI)에 대한 시장의 경계심이 높아지고 있어요. 금리인상 속도가 빨라질 거란 우려가 커지는 거예요.

고용지표랑 물가랑 금리인상 무슨 관계지? >


🔍 오늘의 주식: 삼성바이오로직스 (+4.8%)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장중 최고 10%까지 상승했습니다. 종가 기준으로도 80만원선을 회복했어요.

삼바 주주 및 ‘관심종목’으로 추가하셨던 분들이 ‘갑자기 무슨 일?’하는 궁금증을 보이셨는데요.

답은 러시아-우크라이나의 분쟁에 있습니다.

이 분쟁이 확대되며 미국과 중국 다툼으로 번지고 있는데요. (중국: 러시아 편, 미국: 우크라이나 편)

미국이 33개 중국 기업을 수출입 미검증 목록(UVL)에 추가*하며 규제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 미검증 목록에 포함된 업체와 미국 기업이 무역 거래를 하려면 미국 정부의 허가를 받아야 하는 등 절차가 복잡해집니다.

이 소식에 중국 증시는 한때 크게 하락했고 중국 증시와 동조성이 높은 한국 시장에 대한 우려도 커졌어요.

그러나 한국장이 흔들리는 와중에도 삼바는 무려 5%나 상승했습니다.

이유는 33개 기업 리스트에 경쟁사인 ‘우시바이오(Wuxi Biologics)’가 포함됐기 때문이에요.

양사는 모두 CMO* 사업을 주력으로 하고 있어요. 특히 우시바이오는 북미 지역 매출액 비중이 전체의 50%에 이를 정도로 큽니다.
* CMO(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s): 항체 바이오 의약품 위탁 생산을 전문으로 하는 업체

그래서 투자자들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우시바이오의 자리를 차지하면서 시장점유율을 높일 수 있을 거라고 기대한 것 같아요.

하지만 우시바이오의 공식 입장은 조금 다릅니다. 미국의 규정을 엄격하게 준수하고 있어 파트너사와의 사업에는 차질이 없다고 밝혔거든요.

그러니 실제로 삼바의 사업에 이 소식이 호재일 지는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아요.


📈 오늘의 산업: 여행, 가상화폐, 게임

하락과 상승을 묘하게 오가는 혼란스러운 장에서도 오르는 산업이 있습니다. 오늘은 세 곳을 소개할게요.

일단 어제 미국장에서의 좋은 흐름을 이어받아 항공주, 여행주가 올랐어요. ‘위드코로나’라고도 불렀던 리오프닝 기대감 때문입니다.

제주항공: +5.4%
아시아나항공: +2.5%
하나투어: +2.2%
롯데관광개발: +2.1%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하며 가상화폐 관련주가 올랐고요. 가상화폐 쪽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게임주들 역시 양호한 주가 흐름을 보였습니다.

가상화폐 관련주
비덴트: +16.9%
다날: +10.1%
위지트: +4.9%

게임주
위메이드: +5.9%
카카오게임즈: +5.8%
펄어비스: +3.1%


토스증권 데일리
매일 받아보고 싶다면?

애널리스트가 직접 주식시장을 매일 요약해 드려요

꼭 알아두세요

– 위 컨텐츠는 조사분석자료가 아닙니다.
– 해외주식 데일리의 경우 제휴사 <머니네버슬립>에서 금융, 경제 전문기자가 작성한 미국장 정리 뉴스레터를 토스증권 운영 가이드라인에 따라 편집해 제공하며 당사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토스증권에서 제공하는 투자 정보 및 주요 언론사의 관련 뉴스는 고객의 투자 판단을 위한 단순 참고용일뿐, 투자 제안 및 권유 종목 추천을 위해 작성된 것이 아닙니다. 따라서 어떠한 경우에도 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 소재를 판단하기 위한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투자자는 금융투자상품(국내, 해외주식)에 대하여 설명을 들을 권리가 있으며, 투자 전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금융투자상품(국내, 해외주식)은 자산가격 변동, 환율 변동 등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0~100%)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
– 금융투자상품(국내, 해외주식)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 국내주식 수수료는 0.015%, 해외주식 수수료는 0.25%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등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주식 수수료는 이벤트 적용 시 2022년 6월까지 0.1% 추후 연장 가능)

의견 남기기
토스증권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투자를 경험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고 있습니다. 투자가 문화가 될 때까지 토스증권이 여러분과 함께 합니다.

필진 글 더보기

투자는 이렇게 다음 글

추천 컨텐츠

아티클

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