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만보기, 400만 명이 썼다

by 토스

작년 9월 ‘방문 미션’ 서비스 추가되며 폭발적 성장… “재미, 건강, 리워드 혜택까지”

토스의 만보기 서비스 누적 사용자가 400만 명을 넘어섰다.

2019년 7월 처음 선보인 토스 만보기는 사용자 휴대폰에서 측정된 걸음 수와 위치 정보를 통해 걷기 보상 혜택을 얻을 수 있는 서비스다. 토스 앱 내 ‘혜택’ 탭에 접속해 이용이 가능하며 ‘걷기 미션’과 ‘방문 미션’을 통해 하루 최대 140 원의 토스포인트를 수령할 수 있다. ‘운동 재테크’, ‘짠테크’ 트렌드와 함께 입소문이 나며 꾸준히 이용자가 증가해 왔다.

특히, 2021년 9월 개편을 통해 새롭게 선보인 ‘방문 미션’ 기능이 토스 만보기의 성장을 견인했다. 토스가 지정한 특정 장소에 사용자가 방문할 경우 한 곳당 20원, 하루 최대 100원 상당의 토스포인트를 지급하며, 제휴사의 일부 매장에서 즉시 사용 가능한 결제 쿠폰을 제공하기도 한다.

‘방문 미션’ 기능은 재미 요소를 리워드에 접목함으로써 게임의 일일 퀘스트를 연상시킨다는 사용자들의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았다. 해당 기능이 추가된 이후 2021년 8월 46만이었던 누적 사용자 수는 2022년 5월 기준 850% 이상 늘어난 400만 명을 기록하며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토스의 만보기는 리워드 외에도 걸음 수를 다양하게 분석해 보여줌으로써 즐거운 사용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실시간 분석’은 연령대별 평균 기초대사량을 기준으로 소비한 칼로리를 계산해 주고, 같은 성별 및 연령대와 비교해 상위 몇 %에 해당하는지도 보여준다. 주간 및 월간 걸음 수를 한눈에 확인하고 자신의 걷기 습관을 점검할 수도 있다.

토스 관계자는 “토스 만보기는 재미와 건강, 리워드까지 챙길 수 있어 20대부터 50대 이상까지 전 연령대가 고르게 사용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특히 ‘방문 미션’과 GS25, 롯데리아, 이니스프리 등 제휴사를 통해 제공되는 쿠폰 혜택이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앞으로 협업 대상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400만 명이 사용한
토스 만보기

의견 남기기
토스

토스, 새로운 차원의 금융

필진 글 더보기

추천 컨텐츠

아티클

시리즈